몸전체가 관여하는 유기적 움직임, 알렉산더테크닉



알렉산더

테크닉 교사과정 졸업 후

외국선생님들의 수업을 들으면서

'effortless' 라는 말을 많이 접하게 되었습니다.

몸 사용에 있어

'불필요한 긴장이 없는' 보다

이 'effortless'는

좀 더 나아간 개념으로 느껴졌어요.

유도나 아이키도, 태극권

고수들의 영상을 보면

몸에 불필요한 긴장이 없을 뿐더러

그 움직임을 위해 당연히 수축해야 하는

근육의 수축도 특별히 보이지 않는

신기한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.

와.. 이게 가능한건가?

머리로 이해가 되지 않다가

이런 저런 책들을 보면서

나름의 이해를 가지게 되었습니다.

움직임의 고수들은

1. 기본적으로 불필요한 긴장이 없다.

이 얘기는 필요한 근육의 신경만 발화하고

다른 부위의 불필요한 신경발화는 억제되는 건데

움직이기 위해 그냥 대충 뭉텅그려 신경을 발화하고

근육을 수축하는 건 쉽습니다.

하지만 세분화하여 신경발화를 억제하는 건

더 어려운 작업이죠.

2. 몸 전체를 유기적으로 사용한다.

어떤 동작을 수행할 때

그 일을 여러 근육들, 결합조직, 뼈대 등에서

매우 효율적으로 분업, 협업해

힘이 골고루 분산되기 때문에

겉에서 볼 때는

힘을 안쓰고 수월하게 하는 듯 보입니다.

근데 그게 ㅜ ㅜ

생각한다고 하루아침에 되지 않습니다.

그래서 소매틱 움직임을 통해

몸의 연결 (어떤 움직임을 할 때

어디가 함께 움직이는지.

어디를 들어올 릴 때 어디는 바닥을 누르는지.. 같은)을

자각하고

더 좋은 연결, 효율적인 연결을

강화하는 거죠.

아! 여길 누르면서 하니 더 쉽게 올려지네?

아 여기가 안움직였는데 이렇게 하니 이만큼 되네?

하면서 더 쉽고 효율적인 움직임의 길을 찾아

그 길을 가보게 됩니다.

그럼 신기하게도 그 움직임의 길은

몸에 담겨집니다.

여태 얘기한 뇌가소성이 이런거죠.

일상에서 그런 움직임을 해야할 때

그게 튀어나옵니다.

그게 진정한 변화죠. ^^

여튼 저에게 이런 개념이 들어오자

학생들의 문제를 관찰할 때도

보는 눈이 달라지고

제가 몸을 쓸 때도

디렉션이 달라지는 경험을 합니다.


이 아이 손을 보시면

자기 몸만한 의자를 들면서

손에 힘이 안들어가 있죠?

교사과정하면서

이 사진보고

의자들기 많이 해보고 했는데요.

오늘 스쿨가면

이거하며 놀아봐야겠습니다.

제 이웃 분들 중

소매틱스 공부하시는 분들은

많이들 몸으로 혼자놀기의 달인이시더라구요. ^^

#알렉산더테크닉교사과정 #알렉산더테크닉 #알렉산더테크닉교사 #유도 #아이키도 #태극권 #불필요한긴장 #근육수축 #신경발화 #억제 #유기적사용 #동작 #근육 #결합조직 #뼈대 #소매틱움직임 #움직임의길 #뇌가소성 #관찰 #디렉션 #소매틱스 #의자들기



사진 : Body Learning. Michael J. Gelb 책에서

Location

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356

(강남역 8번출구 8분/교대역 1번출구 6분)

서초지웰타워 1302호

  • 페이스 북 사회 아이콘
  • Instagram

© 2019 by kay. 

02) 522 - 4406

카카오톡 atkay